• 뉴저지 한인회

제30대 뉴저지한인회 시무식 갖고 공식출범

제30대 뉴저지한인회 시무식 갖고 공식출범

제30대 뉴저지한인회가 2022년 시무식을 열고 공식 출범했다.

1일부터 임기를 시작한 이창헌 회장과 부회장단은 5일 팰리세이즈팍 소재 뉴저지한인회관에서 시무식을 열었다.


이날 이 회장과 부회장단 등 신임 집행부가 첫 공식 대면했고, 올해 주요 사업에 대해 토론했다.

부회장단은 박진홍·윤명현·대니얼 배·제니 정·이종태·조송희 등 6명으로 구성됐다.


이 회장은 “뉴저지 동포들에게 단결하고 화합하는 모범적인 한인회의 모습을 보일 것”이라며 “올 한해 동포들과 항상 소통하고, 대민봉사에 힘쓰는 한인회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뉴저지한인회는 회장 이?취임식 겸 후원의 밤 행사를 오는 2월18일 포트리 더블트리호텔에서 열 예정이라고 발표했다.


<서한서 기자>




조회수 17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