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저지 한인회

이창헌 뉴저지한인회 회장, 엘렌박 주하원의원과의 활약으로 주정부 지원금 13만여 달러 확보 쾌거

지난 6월 30일 통과된 뉴저지주정부 새 예산에 뉴저지한인회 13만2,000달러, KCC한인동포회관 7만6,000달러 등 한인 비영리단체 2곳에 대한 지원금 약 20만달러가 포함됐다.


한인 비영리 단체에 대한 지원금이 주정부 예산에 편성되게 한 것은 37선거구의 엘렌 박 주하원의원이 최초이며, 뉴저지 한인회 역사상 주정부로부터 지원금을 확보하는 성과를 이룬 것 또한 이창헌 뉴저지한인회장이 최초이다.


왼쪽 이창헌 뉴저지한인회장, 오른쪽 엘렌 박 뉴저지주하원의원


엘렌 박 주 하원의원은 "뉴저지한인회관과 KCC 한인동포회관으로부터 예산 지원 요청을 받아 이를 주의회에 전했고, 이 과정에서 한인사회에 대한 주정부 지원이 필요하다는 목소리를 냈는데 받아들여졌다. 한인 의원이 주의회에 필요한 이유를 보인 것 같아 뿌듯하다”고 말했다.


박 의원은 팰리세이즈팍·포트리·레오니아·잉글우드클립스·테너플라이 등 다수의 한인 밀집 타운들로 이뤄진 37선거구를 대표하는 주하원의원이다. 지난해 11월 본선거에서 승리하면서 한인 여성 최초의 뉴저지주 하원의원 당선이라는 새 역사를 썼다.



조회수 28회댓글 0개